종합/정치
윤영찬 의원, “인재가 정착하고 역량 발휘할 수 있도록 KBS에 변화와 혁신 필요”
기사입력: 2022/09/25 [18:58] ⓒ 성남피플
김영욱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윤영찬의원 사진     ©성남피플

KBS 직원 평균 연령 46.2, 억대 연봉자는 전체 인원의 51.3%

- 지난해 KBS 억대 연봉자 비율, 조직 평균 연령 및 연봉 모두 다 높아져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윤영찬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성남 중원구)이 한국방송공사(KBS)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KBS에서 억대 연봉을 받는 인원이 전체의 반 이상을 차지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2021년 말 기준 KBS 직원은 4,629명으로, 이중 1억원 이상의 고액 연봉을 받는 인원은 2,374(51.3%)으로 확인됐다. 2020년 대비 2021KBS의 전체 인원은 줄었지만, 연봉을 1억원 이상 받는 고액연봉자 비율은 약 5% 증가했다.

 

고액연봉자 비율은 201851.7%에서 꾸준한 감소 추세를 보였지만, 2021년에는 다시 비슷한 수준으로 증가한 것이다.

 

< KBS 연봉 1억원 이상 비율 >

구분

2020

2021

전체 인원 (A)

4,800

4,629

연봉 1억 이상 (B)

2,226

2,374

비율 (B/A)

46.4%

51.3%

(출처: KBS, 의원실 재구성)

 

특히 조직의 평균 연령은 만 46.2, 평균 연봉은 약 1135만원으로 역피라미드 구조의 임금 체계가 더욱 심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 KBS 조직 평균 연령 및 평균 연봉(`22.9.1 기준) >

구분

평균 연령

2021년 평균 연봉 (천원)

전체 직원

46.2

101,348

(출처: KBS)

 

윤영찬 의원은 급변하는 미디어 시장에서 효과적인 대응을 위해서는 새로운 생각을 가진 젊은 인력의 유입과 탄력적인 인력 운영이 필요하다, “대다수의 디지털 혁신 기업의 직원 연령대가 점차 낮아지고 있지만, KBS 조직은 오히려 이러한 현실과 반대로 가고 있다고 지적했다.

 

올해 KBS 조직 연령 분포를 보면 50대 이상이 45.85%로 가장 높았으며, 그 다음으로는 4027.93%, 3022.71%, 203.5% 순이었다. 특히 20214.18%였던 20대의 비율이 2022년에는 3.5%로 감소한 것과 달리 50대 이상의 비율은 43.56%에서 45.85%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KBS 조직 연령 분포 >

구분

2021

2022(9.1기준)

연령대

20

30

40

50대 이상

20

30

40

50대 이상

인원()

190

1,035

1,338

1,978

4,541

149

966

1,188

1,950

4,253

비율(%)

4.18

22.79

29.47

43.56

100

3.50

22.71

27.93

45.85

100

26.98

73.02

26.22

73.78

(출처: KBS, 의원실 재구성)

 

윤영찬 의원은 “KBS의 조직과 콘텐츠를 바꿀 젊은 인력이 줄어들면서 조직이 더욱 수직적인 구조가 되고 있다고 지적하며, “디지털 역량을 갖춘 인재가 정착하고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공영미디어인 KBS에 변화와 혁신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 성남피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TOP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