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성남시 어르신 소일거리 3700명 참여…57억8800만원 투입
기사입력: 2020/01/28 [15:46]  최종편집: ⓒ 성남피플
성남피플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노인복지과-성남시 어르신 소일거리 사업 환경 정비 분야     © 성남피플



   경로당 급식도우미·안전지킴이 분야 30일 사업설명회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올해 3700명이 참여하는 어르신 소일거리 사업을 편다. 이를 위해 57억8800만원을 투입한다. 

 

7개 분야의 어르신 소일거리 중에서 경로당 급식도우미와 경로당 안전지킴이 2개 분야부터 사업을 시작한다. 

 

성남시는 1월 30일 오후 2시 시청 온누리에서 경로당 급식 도우미로 선발한 60세 이상 어르신 415명과 경로당 안전지킴이로 선발한 385명 어르신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설명회와 위생·안전교육 특강을 한다. 

 

급식도우미는 오는 12월 31일까지 지역 내 385곳 모든 경로당에 1~2명씩 배치돼 하루 2시간 30분씩, 한 달에 42시간 일하고 월 보상금 43만500원을 받는다.

 

안전지킴이는 385곳 각 경로당 회장을 지정·선발했다.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아침저녁 경로당 문 여닫기를 책임 관리하고, 가스, 전기 등의 시설을 의무적으로 확인하도록 했다. 월 5만원의 보상금을 정액 지급한다.

 

다른 5개 분야 소일거리는 환경정비(2289명), 클린공원 지킴이(300명), 복지도우미(191명), 실버금연구역 지킴이(97명), 반려견 계도(23명)다.

 

이들 분야는 65세 이상 어르신 2900명 모집(2.10~17) 절차를 거쳐 오는 3월 2일부터 연말까지 사업을 시행한다.

 

하루 2시간씩, 한 달에 12시간 일하고, 월 봉사료 12만3000원을 받게 된다.

 

이 외에도 성남시는 182억4900만원(국·도비 104억9300만원 포함)을 투입해 5150명이 참여하는 ‘노인 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사업(1.2~12.31)’을 편다.

 

이들 사업은 근로 능력이 있는 노인들에게 활기찬 노후 생활을 지원하고, 용돈 마련의 기회를 제공해 호응이 크다.

 

 

ⓒ 성남피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방과후강사 노조, 성남시에 생계대책 촉구 기자회견 진행 / 김영욱
성남시민, ‘재난연대 안전자금’ 10만원 더 지급받는다 / 성남피플
민중당 유정민 후보, 김태년의원에 해명요구. 미래통합당 사죄 마땅 / 김영욱
김미희 후보, 민주당 윤영찬 김태년 후보에 ‘지방자치 정신훼손’ 사과 요구 / 김영욱
김미희 후보 방송토론 배제, ‘윤영찬 후보가 부동의 한 것 아니냐?’” / 김영욱
21대총선 성남 대진표 나왔다. 수정구 기초의원 보궐선거는 양자 대결로 / 김영욱
민중당 홍성규 "선거인명부 성별표시에 이의를 제기합니다!" / 성남피플
김미희 후보, "국가폭력 피해자 외면 임종석 전 비서실장 공식 사과" 촉구 / 김영욱
김미희 후보, ‘서울공항 이전’ 공약 베끼기 미래통합당 신상진 후보에게 강력 경고 / 성남피플
[성명]민중당 경기, “n번방 참여자 조사, 총선 후보자부터 먼저 확인해야 한다.” / 성남피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