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스포츠
강민정 의원, 코로나19 사태 속 대입 문제 해결을 위한 긴급토론회 개최
기사입력: 2020/06/30 [15:19]  최종편집: ⓒ 성남피플
김영욱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코로나로 인한 2021학년도 대학 입시 공정성과 형평성을 위한 긴급 토론회 포스터     © 성남피플


 

코로나19 대입 공정성과 형평성 보장 방안 도출

 

· 대학별 입시 요강을 평가하고교육 관계자들과 대입 공정성 및 형평성 강화 방안 제시

· 교육 주체들과의 토론을 통해 합리적 개선 방안을 도출할 것

 

 

민정 의원(열린민주당)이 6월 30(국회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코로나로 인한 2021학년도 대학 입시 공정성과 형평성을 위한 긴급토론회를 개최한다이는 지난 15일 개최되었던 긴급간담회 이후 수렴된 코로나 입시에 대한 학교 현장의 목소리를 정책 책임자 및 관계자와 함께 제도화하기 위한 후속 과정으로 마련된 토론회이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김현준 한국대학교육협의회 대학입학지원실장과 김경범 서울대학교 교수가 발제를 맡는다발제를 통해 대학교육협의회에서 승인한 대학별 2021학년도 입시 요강을 공개하고교육적 관점에서 대입 전형의 공정성과 형평성 문제를 완화할 해결책을 제안할 예정이다이후 참석한 정부 관계자입학사정관교사학생학부모간 토론을 통해 더 합리적인 대학입시 개선 방안을 도출할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코로나 사태로 극심해진 취약계층의 학력 격차 문제 등이 대입 과정에서의 불평등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일시적으로 수능 최저학력기준을 완화 혹은 폐지하는 방안수시 등록 후 추가 충원 기간을 최대한 확보해 정시 이월 인원을 최소화하는 방안현행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절대평가 방식으로 평가되는 영역인 영어영역과 한국사영역의 난이도를 적절하게 하향 조정하여 코로나 사태에서 대입을 준비하는 학생들의 실질적 학업 부담을 줄이는 방안 등이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강민정 의원은 코로나 사태가 지속됨에 따라 대입을 준비하는 학생들이 상대적으로 더 큰 피해를 보고 있다라며 정부와 대학이 더욱 신속하고 일관성 있는 대책을 제시해야 한다라고 말했다이어 그러나 정부의 입시 방안은 아직 마련되지 않았고대학들의 입시요강은 학교별로 변경 폭이 달라 교사학생학부모가 아주 혼란스러워하고 있다며 이번 토론회를 통해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반영하면서 예기치 못한 역차별을 방지하는 대학 입시 대책이 마련되길 바란다며 이번 긴급토론회에 의미를 부여했다.

ⓒ 성남피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성남시, ‘성남형 2차 연대안전기금’ 추가 지원..자체 450억원 푼다 / 성남피플
경기도, 연말까지 경기도형 긴급복지 지원 대상 한시적 추가 확대 / 성남피플
민주노총공공운수노조 용인경전철지부, 쟁의행위 찬반투표 조합원 95.8% 찬성 / 김영욱
" 더불어 민주당 노동3권말살 노동법개악 철회하라" / 성남피플
민주평통 성남시협의회, 3분기 정기회의 온라인-화상회의로 진행 / 김영욱
경기도사회서비스원 등 5개 공공기관 새로운 보금자리 찾았다 / 성남피플
성남시-시체육회 ‘2022년 도민체전’ 유치 총력 / 김영욱
성남시, 아동양육 긴급돌봄비 통큰 지원 / 성남피플
제7회 성남문학축전, 성남민예총 유튜브에서 함께 해요! / 성남피플
성남주민연대,"수원법원은 대법원판결대로 판결하라"촉구 / 김영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