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
성남시 ‘도서 6권 대출 만 19세 청년 2만원 상품권 지원’ 입장 표명
기사입력: 2019/02/01 [08:53]  최종편집: ⓒ snmedia.org
성남피플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성남시청 전경     ©성남피플

 

<‘도서 6권 대출하는 만 19세 청년 2만원 상품권 지원’ 관련 성남시 입장>

 

성남시가 ‘성남시 도서관 운영 및 독서문화진흥조례’ 개정을 통해 추진하는 ‘첫출발 책드림 사업’은 책 읽는 성남을 조성하기 위한 독서문화진흥사업의 일환입니다. 성남지역 공공도서관에서 6권 이상의 책을 대출하는 만 19세 청년에게 1회에 한해 2만원의 성남사랑상품권을 지급하는 내용이 주요 골자입니다. 

 

지원 대상을 만 19세 청년으로 정한 이유는 학업에 몰두해 책 읽을 여유가 없던 청년들에게 책을 많이 읽게 하고, 대학에 진학하거나 사회에 첫 발을 내딛는 중요한 시기에 인생의 나침반이 될 수 있는 소중한 책 한 권을 지원하자는 뜻에서입니다.

 

지역상품권 지급으로 인한 실제 도서 구입 문제와 관련해서 성남시는 6권 이상 책을 대출한 청년에게 지역상품권이 아닌 도서교환증을 주고 지역서점 30여 곳에서 본인이 원하는 도서를 구입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 등을 마련해 정책을 보완할 계획입니다. 지역서점과 실질적 연계를 통해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는 방안을 강구하고 있습니다. 
      
또한, 지난 30일 한 언론매체를 통해 보도된 ‘독서 동아리 예산 반토막’과 관련해서는 다음과 같습니다. 2019년도 BOOK극성 독서 동아리 지원사업의 총 예산액은 지난해와 동일한 8억1400만원입니다. 효율적 독서 동아리 운영을 위해서는 한 동아리 당 10명을 넘지 않는 것이 좋다는 독서전문가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기존 한 동아리 당 최대 15명까지 운영하던 것을 올해 5~10명으로 인원을 줄였습니다. 이에 따라 동아리 지원금도 그에 맞게 조정된 것입니다. 더불어 학교별 지원 총액에서 몇 개의 동아리가 운영될지는 학교장의 재량에 따라 결정되는 사항입니다.

 

성남시는 시민들이 요구하는 공공도서관 장서확보와 북페스티벌, 책방투어 등 다양한 도서 프로그램 개발은 이미 준비 중이며 독서관련정책개발의 자문 등을 위한 독서문화진흥위원회도 추진할 것입니다. 

 

2019. 1. 31.(목)
성남시

ⓒ snmedia.org.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공립어린이집연합회 이혜원 9대 회장 취임 / 남언호
파업 26일차 분당서울대병원 노조, “죽을수는 있어도 물러설 순 없다” / 김영욱
대법원, 이재명 지사 관련 위헌소송 받아들여.... / 성남피플
장지화 민중당 공동대표, 민주당 성남시의원 사태 관련 김태년의원 사죄 촉구 / 김영욱
김미희, 필리버스터 국회 “신상진 의원 민생정치 포기 선언해야” / 성남피플
성남 민중당 · 평화연대," 반민생 반개혁 필리버스터 자유한국당 신상진의원은 의원직 사퇴"촉구 / 김선준
성남평화연대, "신한호 시의원사건, 더불어민주당은 무슨 근거로 공천했는가!" / 성남피플
성남 A시의원사건, “더불어민주당은 공천책임지고 시민에게 사죄해야” / 김영욱
김종훈의원, 해리해리스 주한미국대사 추방 요구 / 성남피플
이재호 의원 사퇴 요구...공은 성남시의회로 / 남언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