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정치
이석기 의원 구명위, “조국 후보자의 국정원 인식, 너무 안일하다” 질타
기사입력: 2019/09/03 [15:36]  최종편집: ⓒ 성남피플
김영욱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석기 의원 내란음모사건' 피해자 한국구명위원회가 3일 오전, 서울 서초동 국정원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불거진 국가정보원의 민간인 불법 사찰을 규탄하고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 의원의 석방을 촉구하고 있다.     © 성남피플

 

'이석기 의원 내란음모사건' 피해자 한국구명위원회가 3일 오전, 서울 서초동 국정원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불거진 국가정보원의 민간인 불법 사찰을 규탄하고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 의원의 석방을 촉구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권오헌 (사)양심수후원회 이사장과 양경수 민주노총경기도본부장, 내란사건 이상호 석방자 등이 참석했으며 권오헌 이사장은  "촛불 혁명을 이룬 문재인 정부 하에서도 민간인 사찰이 자행됐다는 것이 개탄스럽다"고 밝히고 특히 “어제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기자간담회에서 조국 후보자가 이번 국정원의 프락치 민간인 사찰건에 대한 기자질문에 대해 ‘국정원의 대공수사 차원에서 해명한것으로 알고 있다”고 발언한 점을 지적하며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현실 인식이 안일함에 실망감을 감출수 없다“고 밝혔다.

 

참석자들은 “최근 국정원이 한 인물을 포섭해 2014년 10월부터 5년여에 걸쳐 시민단체 관계자들의 정보를 수집했다”는 보도를 언급하며 "문재인 정부가 국정원 개혁을 내세우지만 민간인 불법 사찰과 공안 조작 음모가 버젓이 활개 치는 것이 현주소"라고 지적했다.

 

나아가 ‘어제의 범죄를 벌하지 않는 것은 내일의 범죄에 용기를 주는 것이다“라며 국정원 적폐중의 적폐’이석기 의원 내란음모사건‘의 진실을 묻어 두고서는 국정원의 범죄는 더욱 더 자라날 것이라며 ’내란조작 국정원 관련자들, 제2의 RO 공안 조작 관련자들을 남김없이 처벌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끝으로 한국 구명위는 ‘1억주고 프락치 동원 국정원 해체’와 ‘국정원 공안조작 피해자 이석기 의원의 석방’을 요구했다. 

 
ⓒ 성남피플.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밴드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건강복지광장, 김미희 신임대표 선출 "공공어린이재활병원 반드시 건립하자" 호소 / 김영욱
경기청년통일열차서포터즈, 시베리아 횡단열차 플래너 활동으로 회원 모집 / 김영욱
학비노조 경기지부," 코로나19 안전사각지대 초등돌봄교실 대책 마련하라!"강력 촉구 / 김영욱
성남민주화운동사업회, 5.18 40주년 기념식 진행 / 김영욱
성남문화재단, 무관중 온라인 생중계 성료 / 성남피플
성남시, 유흥주점에 이은 단란주점도 집합금지 행정명령 / 성남피플
518광주 민중항쟁 40주년, 군포청년회 캠페인 진행 / 김영욱
책임정치 실종! 지역주민 무시! 성남시 수정구 지방의원 규탄한다. / 김영욱
성남문화재단,‘2020성남독립영화제작지원’선정작 발표 / 성남피플
코웨이 방판노동자들, 방문점검원 최초 노조필증 쟁취…“렌탈업계 큰 반향” / 김영욱